뉴스레터 발행자 프로필 이미지
Daily_Byte
23.09.12

🍎 중국 아이폰 금지? 비상 걸린 애플

뉴스레터 썸네일 이미지
unsplash

🙅 중국) 공무원은 아이폰 쓰지마: 중국 정부가 중앙 정부 기관 공무원에게 아이폰 금지령을 내렸습니다. 국영 기업과 다른 공공 기관까지 금지령이 확대될 전망인데요.


😡 미국에 대한 보복?: 화웨이 신제품 출시에 맞춰 발표한 금지령을 두고 미국 정부의 규제에 대한 보복이라는 해석이 나옵니다. 화웨이는 미국의 대중 수출 규제로 3년간 5G 스마트폰을 출시하지 못했죠.


📉 시총 1위 기업의 위기: 금지령의 여파로 애플의 주가는 지난 6일, 7일 이틀 동안 6%하락했습니다. 올해 3조 달러를 돌파하며 화제가 됐던 애플의 시가총액도 1,897억 달러(253조 원)가 날아가면서, 2조 7,760억 달러로 떨어졌습니다.

 

공무원 아이폰 금지령의 위력은?

🏛️ 공공 기관 근로자 수만 5천만 명: 2021년 기준 중국 국가 소유 기관에서 일하는 근로자 수는 약 5,630만 명니다. 작년 애플의 아이폰 출하량이 2억 3,100만 대라는 점을 고려하면 많은 수죠. 또 이들의 임금은 도시 평균보다 약 8% 높아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판매하는 애플의 주요한 고객이라는 점도 중요합니다.


💁 직접적인 타격은 미미: 중앙 정부 공무원만 아이폰 사용이 금지된다면 타격이 크진 않습니다. 소비 감소량은 50만 대 규모에 그치리라 예상되기 때문인데요. 향후 일 년간 중국에서 4,500만 대가량의 아이폰이 판매될 것으로 예측되는 것에 비하면 비중이 작습니다.


😥 실업률 신경 써야 해: 최근 중국의 경제 상황이 나빠지면서 제재가 확대되긴 어려울 것이라는 지적도 나옵니다. 특히 중국의 청년 실업률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상황에서, 100만 명이 넘는 중국 내 애플 근로자에게 피해를 주지 않을 거란 분석이죠.

 

엎친 데 덮친 화웨이 돌풍

🙄 하필 이 타이밍에?: 지난 8월 30일 화웨이의 새로운 스마트폰 메이트 60 프로가 출시됐습니다. 메이트 60 프로는 화웨이가 자체 개발한 5G 스마트폰으로, 초기 물량이 몇 시간만에 소진되는 등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.


📱 자체 기술로 개발한 메이트 60 프로: 화웨이가 자체 기술력으로 5G 스마트폰을 출시해야만 했던 이유는 미국의 수출 규제 때문입니다. 미국의 규제로 화웨이는 지난 3년간 5G 칩을 공급받지 못했는데요.


😍 애플로 넘어간 중국 소비자 되찾기: 화웨이는 이번 신제품을 내세워 애플에 뺏긴 중국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을 되찾겠다는 포부를 보입니다. 애플로부터 연간 1,000만 대이상의 판매량을 빼앗을 수 있다는 희망적인 예측도 이런 계획에 힘을 싣죠.

 

앞으로 달라지는 것은?

😠 규제 강화 논의하는 미국: 중국의 아이폰 금지령에 미∙중 갈등은 더욱 거세지는 분위기입니다. 미국 의회를 중심으로 대중 기술 규제 강화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졌는데요. 이에 애플과 화웨이에 부품을 납품하는 기업도 동시에 긴장하고 있습니다.


🤦 고민 깊어지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: 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다음 달 11일 중국 반도체 첨단장비 반입 금지 유예기간이 종료됩니다. 이번 사태로 인해 유예 조치가 연장되더라도 장비 반입 기준 등이 더 까다로워지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나옵니다.


🙏 아이폰 15, 애플의 구원투수 될까: 중국 시장 공략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애플은 12일 아이폰 15 시리즈를 출시합니다. 아이폰 15가 투자자의 기대치를 얼마나 충족하는가에 따라 애플의 주가 흐름이 달라질 것으로 보입니다.

다른 투자자들이 다음으로 본 글